보령시, 해양머드박람회 연계사업 찾는다

전연수 기자 | 기사입력 2018/12/27 [14:54]

보령시, 해양머드박람회 연계사업 찾는다

전연수 기자 | 입력 : 2018/12/27 [14:54]

부서별 연계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,
경제․사회적 파급효과 극대화할 사업 제안


보령시는 27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각 부서장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와 연계할 사업 발굴을 위한 보고회를 개최했다.


이날 보고회는 오는 2022년에 개최될 보령해양머드박람회 각 분야의 연계사업을 발굴하고 기획함으로써 경제적, 사회적 파급효과 극대화를 통한 성공 개최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되어 각 부서의 업무에 국한하지 않은 브레인스토밍으로 진행됐다.


홍보미디어실에서는 박람회 기간 가상현실(VR), 증강현실(AR) 체험을 통한 사계절 머드체험을 할 수 있도록 사계절 머드체험센터 조성 ▲자치행정과에서는 박람회 임시주차장 조성 및 박람회장 전선 지중화사업 ▲교육체육과에서는 세계 태권도 대회 유치 ▲문화새마을과에서는 KBS 열린음악회 및 전국노래자랑 유치 ▲세무과에서는 e-스포츠 전용경기장 조성 ▲회계과에서는 고대도~원산도 간 해상케이블카 조성 및 폐광지구 자립형 농어촌 숙박단지 조성 등을 제안했다.


또 ▲사회복지과에서는 여성 친화 플리마켓 ▲교통과에서는 장항선 복선전철 조기 준공 및 열차 증편 ▲관광과는 체험, 놀이, 전시 등 보령머드 테마파크 조성 ▲미래사업과는 머드활용 생명공학 및 신산업 발굴을 위한 머드바이오 산학연 R&D ▲수산과는 제13회 한국수산업경영인 전국대회 유치 및 해양머드박람회 홍보를 위한 식품 포장재 지원 등의 아이디어를 내놨다.


시는 이번에 제안된 아이디어를 토대로 해당부서에 배정해 실현가능성 등을 검토하고, 박람회를 추진 시 참고자료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.


김동일 시장은 “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는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최고의 축제로 우뚝 선 보령머드축제의 6차 산업화를 도모하고, 해양헬스케어를 통한 즐기는 바다에서 치유의 바다로 패러다임을 전환하는 획기적인 계기가 될 것”이라며, “오늘 제안된 아이디어 외에도 박람회와 연계한 대단위 공모사업 발굴과 SOC 확충으로 보령 머드와 해양의 우수성을 잘 연계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시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 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정치/지방자치 많이 본 기사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