보령댐 경계단계 진입 시 금강 용수 공급

남태현 기자 | 기사입력 2019/08/25 [15:29]

보령댐 경계단계 진입 시 금강 용수 공급

남태현 기자 | 입력 : 2019/08/25 [15:29]

23일 댐-보 연계운영협의회 심의·의결...하루 최대 11만 5000톤 공급

 

충남도는 보령댐 저수량이 경계단계에 진입하면 도수로를 가동, 금강 용수를 공급할 것이라고 25일 밝혔다.

 

도에 따르면 보령댐 저수율은 23일 7시 기준 28.7%로 나타났으며 26∼27일을 기해 용수공급조정기준에 따른 저수량이 경계단계에 도달할 전망이다.

 

도와 환경부, 한국수자원공사 등 관계 기관은 보령댐 저수량이 경계단계에 들어서면 하루 최대 11만 5000톤의 금강 용수를 공급해 물 부족 사태에 대비키로 했다.

 

이와함께 도는 저수량을 지속 모니터링하고, 심각단계 진입이 우려될 경우 추가 용수 확보를 위해 보령댐 공급량 일부를 대청·용담댐에서 대체 공급하는 급수체계 조정 방안도 관계 기관과 협의할 계획이다.

 

도 관계자는 “도수로를 가동하면 내년 봄 갈수기 전까지 보령댐을 통한 생활·공업용수 공급에는 큰 지장이 없을 것”이라며 “(다만)강수 부족이 지속돼 상황이 악화될 수도 있는 만큼, 관계 기관과 함께 비상 급수원 및 자체 수원 활용 등 추가 대책을 마련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경제/농어업/해양 많이 본 기사
광고